82회동창회홈페이지입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비밀번호칮기]
모임메뉴
    총동창회소식
    공지사항
    동문동정
    출석부
    자유게시판
    즐거운~쉼터
    기타모임/여행
    친구찾기-방명록
    등산(산친들)
    골프(배우회)
    정호회
    음악.시.수필
 
소모임 바로가기
    소모임 보기
    소모임 신청

 
출석부

☞ 글쓰기는 "82회동창회"의 정회원이상만 가능합니다. [가입신청]
06/29 16:07    관리자     
  (축하) "하나에서 열까지"

1.천하보다 소중한
한 글자
: 나

2. 그 어떤 것도 이길 수 있는
두 글자
: 우리

3.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세 글자
: 사랑해

4. 평화를 가져오는
네 글자
: 내 탓이오.

5. 돈 안드는 최고 동력
다섯 글자
: 정말 잘했어.

6.더불어 사는 세상 만드는
여섯 글자
: 우리 함께 해요

7. 뜻을 이룬 사람들의
일곱 글자
: 처음 그 마음으로

8. 인간을 돋보이게 하는
여덟 글자
: 그럼에도 불구하고

9. 다시한번 일어서게 하는
아홉 글자
: 지금도 늦지 않았단다

10. 나를 지켜주는 든든한
열 글자
: 내가 항상 네 곁에 있을께!

♥ 오늘도 즐겁게 보내세요.
멋진 구경,  천천히 !
1♤ http:/ www.geimian.com/wx/37654.html

2♤ http://www.geimian.com/wx/53859.html

3♤ http://www.geimian.com/wx/55143.html

4♤ http://www.geimian.com/wx/5326.html

5♤ http://www.geimian.com/wx/43943.html

6♤ http://www.geimian.com/wx/50567.html

7♤ http://www.geimian.com/wx/49356.html

8♤ http://www.geimian.com
 
10/29 20:45    김세철     
  『시월』

10월 중턱에서야
바라보게 된 눅눅한 기억들

그것들을 말리려면
푸른 햇살을
끌어당겨야만 한다...

큰소리로 읽히기엔
감추고 싶은 지난 계절

인연이라고 해도 괜찮고
도피라고 해도 무방한...

꽃을 버려야 열매를 얻듯
10월을 버리고
어쩌면 마지막이
될지도 모를
폐경의 계절을 맞이한다

구름 속을 지나쳐온
서늘한 달을 보며
단단한 사리하나 빚는다
스산하다

믹스 - 잊혀진 계절 (이용):
http://www.youtube.com/watch?v=4WQwW6FrDGc&list=RD4WQwW6FrDGc
 
09/24 20:42    김세철     
  -100억짜리 강의중에서

진리란 오히려 너무 평범하고 단순하기에 지키기가 어려운 모양입니다.
요즘은 밴드의 홍수라고 하는데 가끔은 좋은 글도 보게 됩니다.
어느 분이 밴드에 올린 글입니다.

1. 아침에 일어나면 "오늘은 좋은 날"하고 3번 외쳐라.
2. 부모에게 효도하라. 부모는 살아있건 아니건 최고의 수호신이다.
3. 남이 잘되게 도와줘라. 그것이 내가 잘되는 일이다.
4. 꽃처럼 활짝 웃어라. 얼굴이 밝아야 밝은 운이 따라온다.
5. 자신의 그릇을 키워라. 그릇의 크기만큼 담을 수 있다.

6. 쉬지말고 기도하라. 기도는 하나님과의 직통전화다.
7. 말 한마디도 조심하라. 부정적인 말은 부정 타는 말이다.
8. 어떤 일이 있어도 기죽지 말라. 기가 살아야 운도 산다.
9. 오늘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말라. 오늘과 내일은 족보가 다르다.
10. 어두운 생각이 어둠을 만든다. 마음속에 한 자루 촛불을 켜라.

​11. 말조심하라. 칼로 입은 상처는 회복되어도 말로 입은 상처는 평생 간다.
12. 내가 상처를 입혔으면 내가 치유해 줘라. 그게 사람의 도리다.
13. 아픔을 준 사람을 위하여 기도하라. 하늘에서 특별상을 수여한다.
14. 좋은 글을 읽고 또 읽어라. 나도 모르는 사이에 엄청난 에너지로 변한다.
15. 집안청소만 하지 말고 마음도 매일 청소하라. 마음은 행운이 깃드는 성전이다.

16. 욕을 먹어도 화내지 말라. 그가 한 욕은 그에게로 돌아간다.
17. 좋은 말을 하는 사람과 어울려라. 말은 운을 운전하는 운전기사다.
18. 죽는 소리를 하지 말라. 저승사자는 자기 부르는 줄 알고 달려온다.
19. 자신을 먼저 사랑하라. 내가 나를 사랑해야 남도 나를 사랑한다.
20. 잘 잘때 좋은 기억만 떠올려라. 밤 사이에 행운으로 바뀌어 진다.

- 100억짜리 강의 중에서-
 
07/26 07:52    김세철     
  여보게 친구! 여섯 도둑을 잡으시게나
육적(六賊) - 眼耳鼻舌身識

세상에서 제일 고약한 도둑은
바로 내 몸안에 있는 여섯 가지 도둑일세,

◇ 눈(眼) 도둑은 보이는 것마다 가지려고 탐욕을 부리지,
◇ 귀(耳) 도둑은 그저 듣기 좋은 소리만 들으려 하네,
◇ 콧구멍(鼻) 도둑은 좋은 냄새는 제가 맡으려 하고,
◇ 혓바닥(舌) 도둑은 온갖 거짓말에다, 맛난 것만 먹으려 하지.
◇ 제일 큰 도둑은 훔치고 못된 짓 좋아하는 몸뚱이(身)도둑이고,
◇ 마지막 도둑은 생각(識)도둑. ‘이놈은 싫다, 저놈은 없애야한다.’ 혼자 망상 떨며 화내고 떠들어대지.

친구! 복 받기를 바라거든,
우선 이 여섯 도둑부터 잡으시게나!
여섯 도둑이 모두 부처가 되리니...

‘싫다 좋다, 크다 작다, 있다 없다.’
비교하며 두 가닥 내지 않고,
생각생각에 앎이 없고, 거동에 자취 없으면 자유인이라네.

대하는 놈마다 그놈 따로 내 따로 둘이 아니니(不二)
그놈이 바로 나라는 것을 명심하시게나!

그러면
매일이 새롭고 좋은 날이며(日日新新 是好日)
지금, 여기에 앉은 자리마다 꽃방석(佛)이 되어
處處가 蓮華요 頭頭物物이 佛事라.

가는 곳마다 진리가 솟으리니(立處皆眞)...

- 유당(幽堂) -
 
07/25 09:43    김세철     
  스스로를 낮출 때,
사랑은 더 아름다워진다.

예를들어,
세상에서
가장 낮은 곳은 바다다.
바다는 낮기 때문에
모든 물을 받아들인다.

한 번 더 생각해보면,
세상의 모든 물을
받아들일 수 있는 이유는
가장 낮은 곳에 있기 때문이다.0

부부 역시 마친가지다.
서로가 낮은 자세로 사랑을 해야 서로의 사랑을 받아들일 수 있다.

『가장 낮은 데서 피는 꽃...』
 
06/19 16:16    김세철     
  인생에 필요한 11명의 친구들

1.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친형제보다 더 든든한 선배 한 명
2. 무엇을 하자해도 믿고 따라오며 날 챙겨주는 후배 한 명
3. 약 되는 쓴소리로 냉철하고 정확하게 충고하는 친구 한 명

4. 나의 외모와 젊음을 자극하는 유행을 알고 톡톡튀는 친구 한 명
5. 어떤 일과 상황에서도 무조건 내 편인 친구 한 명
6. 여행 할 핑계를 만들어 주는 먼 곳에 사는 친구 한 명

7. 언제라도 불러내면 항상 나오는 친구 한 명
8. 가끔 힘들때 도피처를 제공할 수 있는 싱글 친구 한 명
9. 경제적으로 어려울때 부담이 없는 돈 빌려주는 부자친구 한 명

10. 멋진 추억을 함께한 귀금속 같은 친구 한 명
11. 연애감정이 절대 생기지 않는 동성보다 편한 이성 친구 한 명

여러분은 몇명의 친구가 있나요?
 
06/19 13:00    관리자     
  누군가의 목소리.... 나를 편안하게 합니다.
누군가의 웃음.... 나를 행복하게 합니다.
누군가의 숨소리.... 나를 자유롭게 합니다.
누군가의 마음.... 나를 따스하게 합니다.
누군가의 마른 눈물.... 나를 아프게 합니다.

그 누군가.... 바로 당신 입니다.
당신이 있기에 비로소 살아있음을 느끼게 됩니다.

내 목소리로....
당신에게 편안함을 주고 싶습니다.

내 웃음으로....
당신에게 행복을 주고 싶습니다.

내 숨소리로....
당신에게 자유를 주고 싶습니다.

내 마음으로....
당신에게 따스함을 주고 싶습니다.

내 눈물로....
당신의 마른 눈물을 찾아주고 싶습니다.

당신이 있다는 이유만으로..
누군가 행복하고 포근한 느낌으로
살아갈 수 있음을 기억하세요.
 
06/13 09:33    김세철     
  [멈추면 비로소 보여요]
너무 바빠서 항상 쫓기는 것 같을 때고민 때문에 생각들이 꼬리에 꼬리를 물 때사람으로 부터 상처받아 힘들 때미래가 캄캄하고 불안하기만 할 때 우리 잠시 멈추어요단 1분이라도 짐시 멈추어요 삶을 현재에 정지시켜놓고 잠시 깊게 숨울 내쉬어요 지금 무슨 소리가 들리나요?지금 몸은 어떤 느낌인가요?지금 하늘은 어떤 모습인가요?멈추면 비로소 보여요 내 생각이내 아픔이내 관계가 멈추면 그것들로부터한 발짝씩 떨어져 나오기 때문에그것들에 휩쓸려 살아야 했던평소보다 더 선명하게 잘 보여요 그리고 멈추면 내 주변이 또 비로소 보여요 나를 항상 도와주는 가족들과 동료들의 얼굴들매일 지나치지만 볼 수 없었던 거리의 풍경들들어도 잘 들리지 않았던 상대방의 이야기들 내가 지금 하는 것을 잠시 쉬면내 안팎의 전체가 조용히 모습을 드러내요 삶 속의 지혜는 이처럼 내가 뭔가를 해서 쟁취하는 것이 아니고멈춘 후 자연스럽게 드러나는 것들을그냥 조용히 알아채기만 하면 되는 것 같아요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중에서)
 
01/30 11:35    김세철     
  설 명절맞이로 분주하신가요?
새로운 한 해의 시간을 맞으며 아름다운 계획과 다짐으로 출발하는 축복의 명절이시길 기도합니다. 설의 유래 중에 서러워서 ‘설’이라는 말이 있죠. 설을‘여지승람’에서는 ‘ 달도일(怛忉日)[달또일]로 표기하고 있습니다.‘달’은 슬프고 애달픈 뜻으로,‘도’는 칼로 마음을 자르듯 아프고 근심에 차있는 상태를 의미합니다. 세상을 떠나신 그리운 부모님, 떠나간 가족 형제 벗들을 새해 세상에서는 인간의 눈으로 만날 수 없죠. 뒤를 돌아볼 때 아쉬움, 그리움, 슬픔, 후회 같은 것들이 감사와 기쁨 보다 먼저 다가오는 것이 인지상정이 아닌가 싶습니다. 서러워서 설일지라도 낯설어서 설일지라도, 설설설... 다가온 시간 속에 맞이하는 새해 새 시간에 새 마음이 필요한 시간입니다. 눈으로 보지 못하는... 하지만 보이는 것보다 더 진실한 꿈을 이루어가는 새해이길 기도드립니다. 시공을 초월하고 영원을 꿈꾸는 구도의 여정 안에서 가는 길이 함께 가는 행복한 우정의 길이길 기도드립니다.
 
01/08 10:56    김세철     
  <잘 사는 방법~>
*부르는 데가 있거든 무조건 달려가라. 불러도 안 나가면, 다음부터는 부르지도 않는다.
*여자와 말싸움은 무조건 져라. 여자에게는 말로서 이길 수가 없고, 혹 이긴다면 그건 소탐대실이다.
*일어설 수 있을 때면 걸어라. 걷기를 게을리 하면, 어느 날 일어서지도 못하게 되는 날이 생각보다 일찍 찾아올 것이다.
*남의 경조사에 갈 때는, 제일 좋은 옷으로 차려입고 가라. 내 차림새는 나를 위한 뽐냄이 아니라 남을 위한 배려다.
*더 나이 먹기 전에, 할 수 있는 일은 뭐든지 도전하여 시작해 보라. 일생 중에 지금이 가장 젊은 때라고 생각해라.
*옷은 좋은 것부터 입고, 말은 좋은 말부터 해라. 좋은 것만 하여도 할 수 있는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누구든지 도움을 청하 거든 무조건 도와라. 나 같은 사람에게 도움을 청하는 사람이 있다는 것을 감사하게 생각하자.
 
01/08 10:55    김세철     
  *안 좋은 일을 당했을 때는 "이만하길 다행이다." 하고, 믿었던 사람에게 배신당했다면 "오죽하면 그랬을까?" 하고, 젊은 사람에게 무시를 당했으면 "그러려니.."하고 살자.
*범사에 감사하며 살자
*나이 들었어도 인기를 바란다면, 입은 닫고 지갑은 열어라.
*어떤 경우에라도 즐겁게 살자.
*보고 싶은 사람은, 미루지 말고 연락을 해서, 약속을 잡아 만나라. 내일이 마지막일 수 있다 생각하자.
■ 잘~ 사는 일은 참으로 사소한 것을 실천하는 데서 시작된다는 생각이듭니다~^^*
♧오늘하루도 밝은 미소로 힘차게 뛰어갑시다~!!
 
12/31 07:25    김세철     
  또 한 해가 아쉬움과 함께 저무는 길목에 서있네요.
그동안 관심과 은혜에 감사드리며,
2013년 마무리 잘하시고다가오는 새해에도 하시고자 하는 일 모두 성취하시길 바라며,
가정의 행복과 건강이 항상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12/19 05:09    김세철     
  "감사를 잃어버린 사람들"
미국의 미시간 호를 유람하던 배가 뒤집혀서
많은 사람들이 조난을 당하였다.
마침 그 중에 수영 선수가 한 명 있었다.
그는 목숨을 걸고 사람들을 구조하여 23명을 살려냈고
그 후 매스컴에 그의 이름이 떠들썩하게 오르내렸다.
수십 년이 지난 후R. A.토레이 박사가
LA의 한 교회에서 설교 중에 이 사람의 희생적
사랑에 대하여 말을 했는데 마침 그 교회에 60대의
노신사가 되어 버린 수영 선수가 앉아 있었다.
설교 후 한 성도가 찾아와 저 노신사가
그 유명한 수영 선수였다는 것을 알려주자 그 신사에게 가서 물었다.
˝그 사건 이후 기억에 가장 남은 일은 무엇입니까?˝
그 노신사는 씁쓸하게 웃으며 말했다.
˝제가 구출한 23명 가운데 아무도 저를 찾아와 고맙다는 말을
한 사람이 없었어요.
그 사실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11/07 14:07    김세철     
  花香百里酒香千里人香萬里
(화향백리 주향천리 인향만리)

꽃의 향기는 백리를 가고
술의 향기는 천리를 가지만
사람의 향기는 만리를 간다.
즉, 좋은 사람들과의 인연은
가장 소중하고 또 오래간다는 뜻
 
11/03 19:00    김세철     
  어려울 때 얻는 친구.....

사람이 살다보면 참으로 어려울 때가 있지요.
그럴때 우리는 좋은 친구하나 있었으면
하고 생각을 하지요

그러나, 내가 어려울땐좋을때 만나던 친구는 보이지 않는 법입니다.
진정한 우정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친구가 어려움에 처했을때,
최선의 정성을 다하여마치 나의 일처럼 돌봐 주는것이
이것이 바로 진정한 우정 입니다.

요즘, 모두들 어렵다고 합니다.
그러나, 우리 곁에는 나보다 못한,
정말 끼니를 간신히 이어갈 정도로 소리없이 울고있는 불행한 사람이 많습니다
 
 
참다운 벗은 좋을 때는 초대해야만 나타나고
어려울 때에는 부르지 않아도 나타난다.
- 보나르 -
 
 
세상을 살다보면 가족만큼이나 중요한건 친구인 것 같아요.
주위에 많은 친구들이 있지만 내가 정작 어려울때 우리곁을 지켜 줄 친구는 과연
얼마나 있을까요??
 
06/16 07:16    김세철     
 
[그저 감사하는 것만으로도 건강해진다]
로버트 에몬스(Robert Emmons) 교수는 10년간의 연구를 통해 ‘그저 감사하는 것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혔다. 특히 매주 감사 일기를 쓰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운동을 더 자주 했고, 육체적으로 더 건강했으며 사고방식도 더 긍정적이었다.
또한 매일 감사 연습을 하는 사람들은 우울증과 스트레스 수준이 낮았고, 어려움을 극복하려는 사람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는 등 긍정의 기운을 불어넣어주었다.
- 빌 필립스, <내 인생의 마지막 다이어트>

우리는 보통 지금 가진 것을 감사하기보다 ‘더 많은 것을’ 갖기 위해 노력합니다. 하지만 자신의 발전을 꾀하고 싶다면, 오히려 가진 것을 감사해야 한다고 합니다.
특히 감사 목록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2개월 동안 자신의 목표(학문, 대인관계, 건강 등)를 향해 발전할 확률이 더 높았다고 합니다.
이는 감사가 단지 감사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목표를 성취하는 데에도 매우 큰 효과를 나타낸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05/30 10:57    김세철     
  감사합니다. "반갑다 친구야" 보고싶고, 그리운 친구가 있으면 연락주십시요. 멀리 미국에서 동부와 서부에사는 50년만의 옛추억! "반갑다. 친구야" 감사합니다.  
05/26 00:34    이재창     
  반갑다 친구들 ..사이트를 위해 수고하시는 세철형 !. 건투를 빕니다.  
04/14 20:52    김세철     
  ** 오늘의 좋은말...
♣게으른 사람에겐 돈이 따르지 않고, 변명하는 사람에겐 발전이 따르지 않는다.
♧자기만 생각하는 사람에겐 사랑이 따르지 않고, 비교하는 사람에겐 만족이 따르지 않는다.
♣ 거짓말하는 사람에겐 희망이 따르지 않고, 간사한 사람에겐 친구가 따르지 않는다.
 
04/14 07:31    김세철     
  ♣같이 걸으면서 말을들어주는것!
♧동행과 동감이 최고의 설득입니다.
♡ 오늘도 만나는 이웃과 대화를!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82회동창회 & SHUVIC All Right Reserved.
Total : 0 Member : 837
관리자 : 관리자(82)
이 페이지에 대한 오류나 건의사항이 있을 경우 여기를 눌러주세요.